Home > 게시판 > 문화재소식

문화재청, 국보‧보물 120건 정밀실측으로 원형기록 추진 조회수 : 849
등록일 2018-03-05 11:54:50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 제주 향교 대성전(보물) 등 목조문화재 2건과 석조문화재 118건 대상 시행 -


  문화재청(청장 김종진)은 지진, 태풍, 화재 및 산사태 등 불의의 재난에 대비하고 앞으로 보수‧정비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하여 국보‧보물로 지정된 문화재 120건에 대해 해당 문화재의 원형을 기록하는 ‘2018년 정밀실측 기록화사업’을 추진한다.


  문화재청은 2008년 숭례문(국보 제1호) 화재 이후 화재에 취약한 목조문화재를 중심으로 정밀실측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왔다. 정밀실측은 해당 문화재와 관련한 문헌 자료를 일단 수집하고, 인문‧자연 환경 등을 바탕으로 한 기초 조사와 수리 이력 등을 파악한 다음, 가설 비계(飛階)를 설치하여 수작업과 3차원 입체(이하 3D) 스캔 장비를 이용한 3D 데이터를 얻어내는 작업이다. 또한, 균열, 박락, 이끼류 서식 등에 대비한 보존 관리 현황을 포함한 도면 작업과 고증연구를 통해 문화재 원형을 추정하여 복원설계도를 작성하는 등 문화재의 원형기록 확보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 가설 비계(飛階): 높은 곳에서 공사를 할 수 있도록 임시로 설치한 가설물


  지금까지 국보‧보물로 지정된 문화재중 목조문화재는 총 182건인데 이 중 176건(96%)은 이미 완료하였고, 올해에는 2016년 보물로 새롭게 승격 지정된 제주 향교 대성전(보물 제1902호)과 대구 파계사 원통전(보물 제1850호) 등 2건의 목조문화재를 정밀실측할 예정이다.


  석조문화재의 원형 기록도 2016년 경주 지진 이후에 긴급히 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 따라 지방자치단체 국고보조사업으로 대상을 확대 추진한 바 있다. 현재까지 석조문화재 총 573건 중 276건의 정밀실측을 완료하였으며 올해 추가로 118건을 진행하면 전체 대상 중 69%(394건)의 석조문화재의 원형기록을 마칠 수 있게 된다.


  문화재청은 앞으로 2020년까지 국보‧보물 건조물문화재 755건에 대한 정밀실측사업을 전부 완료할 예정으로, 확보한 기록들은 수리와 복구, 학술‧연구자료 등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image

<보물 제257호 공주갑사승탑 실측 현장(2017년 시행)>


 
Total:   245   Page:   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45 금관가야 중심권역에서 새로운 형태의 집모양토기와 .. 관리자 2019-01-10 12  
  244 고려 강화중성에서 방어시설인 목책 치(雉)와 외황(外.. 관리자 2018-12-06 99  
  243 조선의 대표 궁중회화,「기사계첩」국보 승격 예정 관리자 2018-11-27 114  
  242 백제 사비시대 왕궁터‘부여 관북리 유적’발굴 시작 관리자 2018-11-14 120  
  241 「부산 임시수도 대통령관저」사적 지정 관리자 2018-11-09 124  
  240 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상주 우복 종택 국.. 관리자 2018-11-02 160  
  239 「경주 황오동 금귀걸이」 등 4건 보물 지정 관리자 2018-10-31 166  
  238 「낙화장(烙畵匠)」국가무형문화재 신규종목 지정 예.. 관리자 2018-10-08 224  
  237 남북, 제8차 개성 만월대 공동발굴 재개 합의 관리자 2018-09-12 297  
  236 조선왕릉 명칭 알기 쉽게 바뀐다 관리자 2018-09-10 302  
  235 「강릉 현내리 고욤나무」 천연기념물 지정 관리자 2018-08-29 350  
  234 「평양성도 병풍」등 조선 회화 2점 보물 지정 관리자 2018-08-22 398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