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게시판 > 문화재소식

백제 사비시대 왕궁터‘부여 관북리 유적’발굴 시작 조회수 : 224
등록일 2018-11-14 14:14:06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12일부터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 주관으로 ‘백제왕도 핵심유적 보존‧관리사업’의 하나인 백제 사비시대 왕궁터 ‘부여 관북리 유적’(사적 제428호) 발굴(시굴)조사를 시작한다.
  * 발굴현장: 충남 부여군 부여읍 구아리 13-1번지 일원


  ‘부여 관북리 유적’은 백제의 마지막 도읍지였던 부여의 사비시대 왕궁터로,   북쪽으로 부소산성을 등지고 남쪽으로 부여읍 시가지가 내려다보이며, 서쪽으로 백마강이 굽이쳐 흐르고 있다.


  문화재청은 2015년 백제역사유적지구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되면서, 유적의 체계적인 보존‧관리를 위하여 백제왕도 핵심유적 사업을 추진 중이다. 또한,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는 사비 왕궁터 관련 지역에 대한 체계적인 중장기 학술조사계획을 마련하고 있다.


  부여 관북리 유적 조사는 1982년부터 2014년까지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를 포함한 충남대학교박물관, 한국문화재재단, 백제고도문화재단 등 10개의 조사 기관에서 시굴‧발굴조사를 진행하였다. 조사 결과, 대형건물터‧지하창고시설‧연못‧도로‧공방터, 수로시설 등이 발견되었다. 성질이 다른 흙을 서로 번갈아 가면서 쌓아올리는 성토(盛土) 기술로 쌓은 층에서 나온 것들로, 같은 방향으로 배치되어 일정한 규칙성도 있다. 이는 백제가 도시계획에 따라 도성을 조성하였음을 보여주고 있어 왕궁터로서의 가치를 뒷받침하고 있다.


  이번 발굴조사는 백제 사비시대 왕궁터에 대한 학술조사의 하나로,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는 지난 5일부터 발굴조사 사전 준비 작업을 거쳐 12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이번 조사는 기존 조사지역의 남쪽에서 하게 되는데, 바로 인접한 지역에서 도로, 목곽고(木槨庫), 배수로 등이 과거 확인된 바 있어서 추가 조사를 하게 되면 사비시대 왕궁터와 관련된 주요 시설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image

<관북리 유적 - 대형전각건물터>


 
Total:   248   Page:   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48 「강진 백운동 원림」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지정 관리자 2019-03-07 6  
  247 「한국의 갯벌」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신청서 제출,.. 관리자 2019-02-07 31  
  246 문화재위원회 운영의 공정성 제고를 위한 제도개선 관리자 2019-01-17 108  
  245 금관가야 중심권역에서 새로운 형태의 집모양토기와 .. 관리자 2019-01-10 127  
  244 고려 강화중성에서 방어시설인 목책 치(雉)와 외황(外.. 관리자 2018-12-06 208  
  243 조선의 대표 궁중회화,「기사계첩」국보 승격 예정 관리자 2018-11-27 217  
  242 백제 사비시대 왕궁터‘부여 관북리 유적’발굴 시작 관리자 2018-11-14 225  
  241 「부산 임시수도 대통령관저」사적 지정 관리자 2018-11-09 224  
  240 안동 진성이씨 온혜파 종택・상주 우복 종택 국.. 관리자 2018-11-02 261  
  239 「경주 황오동 금귀걸이」 등 4건 보물 지정 관리자 2018-10-31 267  
  238 「낙화장(烙畵匠)」국가무형문화재 신규종목 지정 예.. 관리자 2018-10-08 322  
  237 남북, 제8차 개성 만월대 공동발굴 재개 합의 관리자 2018-09-12 398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