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게시판 > 문화재소식

「고려난파선, 해남청자를 품다」특별전 개최 조회수 : 98
등록일 2019-07-02 10:12:27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수중문화재 발굴성과 특별전 / 7.9.~10.13. -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소장 이귀영)는 바다, 바람, 흙, 불이 빚은 해남청자를 소개하는 특별전 「고려난파선, 해남청자를 품다」를 오는 9일부터 10월 13일까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해양유물전시관(전남 목포)에서 개최한다.


  고려 시대 해남청자 운반선인 <군산 십이동파도선>을 수중발굴 15년 만에 공개하는 전시로, ▲ 1부 서남해 바닷길, 해남청자를 품은 고려난파선, ▲ 2부 해남청자의 바닷길 유통, ▲ 3부 고려의 소박한 그릇, 해남청자, ▲ 4부 고려 사람들의 삶에 스며든 해남청자 등 4가지 주제로 구성되어 있다. 1부와 2부에서는 <군산 십이동파선>과 완도선, 태안 마도 1호선 등을 소개하고, 이 세 척의 고려 난파선에서 출수된 해남청자 2,500여 점을 선보인다. 이어 3부와 4부에서는 해남지역을 비롯한 시흥과 용인, 인천, 부산지역 청자가마터 그리고 고려 시대 생활유적과 무덤, 제사유적 등 생산지와 소비지 유적에서 출토된 해남유형의 청자를 한 눈에 볼 수 있다.


  우리나라 최남단 땅끝 ‘해남(海南)’은 서해와 남해로 바닷길이 열려있는 천혜의 땅이다. 고려 시대에는 강진보다도 더 많은 청자 가마가 운영되었던 최대 규모의 청자 생산지였으며, 11세기부터 13세기까지 3백여 년 동안 명맥을 유지하였다. 소박한 멋의 녹갈빛 그릇은 당시 고려에서 크게 유행하였으며, 바닷길을 통해 각지의 소비지로 유통되었다. 1992년과 2017~2018년에 이뤄진 발굴조사로 수많은 가마터와 유물이 출토되었으며 해남 진산리 청자요지(사적 제310호)와 해남화원면청자요지(전라남도 기념물 제220호) 등 가마터들이 문화재로 지정되었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1983년부터 지난해까지 완도, 군산 십이동파도, 태안 마도, 진도, 영광 낙월도 해역 등에서 해남청자 4만 여점과 이를 선적한 난파선 3척(완도선, 십이동파도선, 태안 마도1호선)을 인양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image

<안내홍보물>

 
Total:   276   Page:   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276 「담양 태목리 대나무 군락」천연기념물 지정예고 관리자 2020-09-07 3  
  275 1,700년 전 가야의 유리 세공 목걸이 3건 보물 지정 .. 관리자 2020-09-07 3  
  274 「영양 현리 오층모전석탑」보물 지정 관리자 2020-07-29 8  
  273 ‘의정부지’ㆍ‘거창 거열산성’ 사적 지정 예고 관리자 2020-07-21 4  
  272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은 국보,「안동 봉황사 대웅.. 관리자 2020-06-25 11  
  271 문화재청, 공주시 고도보존육성기본계획(2020~2029, 2.. 관리자 2020-06-03 15  
  270 43년 만에 경주 신라 고분에서 금동 신발 다시 출토 관리자 2020-05-27 19  
  269 무형유산 유튜브 영상공모전에 도전하세요! 관리자 2020-05-21 21  
  268 고려 국왕의 국새(고려국왕지인) 찍힌 과거합격증 보.. 관리자 2020-04-29 20  
  267 17세기 불상조각 대가, 현진스님 첫 작품‘보물’지정.. 관리자 2020-04-29 20  
  266 「의성 금성면 고분군」사적 지정 관리자 2020-04-03 19  
  265 「통영 근대역사문화공간」등 3건 문화재 등록 관리자 2020-03-16 16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