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게시판 > 문화재소식

'장수 침령산성'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지정 조회수 : 77
등록일 2023-08-07 15:38:05 작성자 관리자
첨부파일

삼국~고려 초(7~11세기) 치열한 권력변화 일어난 백제·신라의 전략적 요충지


문화재청(청장 최응천)은 전라북도 장수군에 위치한 「장수 침령산성」을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으로 지정했다.

「장수 침령산성」은 둘레 497m의 산성으로 7세기 초 백제가 축조한 후 고려 초기까지 사용했으며, 낙동강 유역의 신라세력과 금강 유역의 백제 세력의 접경지역에 위치한 전략적 요충지였다.

‘침령’은 침령산성이 위치한 고개의 지명으로 「만기요람」, 「대동지지」, 「해동지도」, 「대동여지도」등의 문헌자료에 ‘침치’, ‘침치고성’, ‘침령’ 으로 기록된 바 있으며, 현재는 침령산성으로 불린다.

침령산성은 2005년 정밀지표조사를 시작으로 2014년부터 2020년까지 5차례의 발굴조사를 통해 집수시설, 건물지, 치, 문지 등의 유구와 유물이 발견된 바 있다. 특히, 산성 내부에서 발견된 3기의 집수시설은 축조기법이 정교하고 규모도 커 고대 집수시설 축조기술을 파악할 수 있다.
* 치(雉) : 성벽의 일부를 돌출시켜 적의 동태를 살피거나 공격하고 성벽을 타고 오르는 적병을 측면에서 공격할 수 있는 시설
* 문지(門址): 문이 있던 자리

북고남저의 지형에 축조된 침령산성은 남벽과 북벽이 길고, 동벽은 짧고 서벽이 긴 부정형으로 현재는 남벽과 북벽, 동벽 일부구간이 남아있으며, 그 높이는 약 5~10m이다.
* 북고남저(北高南低) : 북쪽이 높고 남쪽으로 갈수록 낮아지는 지형
* 부정형(不定形) : 일정하지 않은 모양이나 양식

집수시설과 건물지에서는 다량의 유물도 출토되었는데, 특히 집수시설에서는 전라북도 동부지역의 지배체제 변화 양상을 이해할 수 있는 ‘직구단경호’(백제), ‘소호’(신라, 작은 단지), ‘청자 완편’(고려, 사발 조각) 등이 출토된 것을 비롯해 기와, 금속 열쇠, 목간 등 다양한 종류와 시기의 유물이 출토되었다.
* 직구단경호 : 곧은 입에 목이 짧은 항아리
* 목간: 글을 적은 나뭇조각

이처럼 침령산성은 삼국시대부터 고려 초까지 한반도 고대국가 간의 치열한 각축전이 일어난 역사적 장소이며, 출토유물 등을 통해 정치체의 지배 변화를 확인할 수 있다는 점에서 뛰어난 학술적·역사적 가치를 지닌 문화유산으로 평가된다.

문화재청은 전라북도 장수군과 협력하여 역사적·학술적 가치가 뛰어난 「장수 침령산성」을 보다 체계적으로 보존·관리하고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시행할 계획이다.  


1. 장수 침령산성 원경 .jpg

< 장수 침령산성 원경 >


 
Total:   331   Page:   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331 17세기 「사천왕상」 8건 보물 지정 예고 관리자 2023-09-07 37  
  330 문화재청, 사찰 일주문 6건 ‘보물’ 지정 예고 관리자 2023-08-25 48  
  329 '장수 침령산성'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지정 관리자 2023-08-07 78  
  328 국가무형문화재 ‘경산자인단오제’ 박인태 보유자와 .. 관리자 2023-07-17 118  
  327 500여 년간의 왕실 의례문화 담긴 「조선왕조 .. 관리자 2023-06-21 146  
  326 「포항 오도리 주상절리」, 천연기념물 지정 예고 관리자 2023-06-07 148  
  325 국제기념물유적협의회(ICOMOS), 「가야고분군」 세계.. 관리자 2023-05-11 149  
  324 「대구 팔거산성」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지정 예고 관리자 2023-05-08 158  
  323 ‘무형문화재 전수교육학교’ 운영 지원 학교로 경상.. 관리자 2023-04-06 185  
  322 문화재청, 「고성 건봉사지」 사적 지정 관리자 2023-03-09 206  
  321 문화재청, 현장중심의 맞춤형 발굴조사 안전관리체계 .. 관리자 2023-02-08 236  
  320 「영덕 무안박씨 희암재사」 국가민속문화재 지정 관리자 2022-12-26 273  
1/2/3/4/5/6/7/8/9/10